본문 바로가기

이정범

"제가 가진 곡은 한 사람만을 위한 곡이에요" _ 빠져 들어 by 이정범 안녕하세요. 블로그 꼴찌닷컴의 생각하는 꼴찌입니다. 이 글은 2013년 1월 29일에 작성해서 2013년 2월 1일에 발행된 글입니다. 싱어송라이터가 부러운 점은 악기를 잘 다루고 노래를 잘 불러서가 아니라, 노래에 자신의 이야기를 담고 누군가에게 전달할 수 있기 때문이다. "제가 가진 곡은 한 사람만 생각하면서 썼어요. 그 사람에게 느낀 감정이 너무 많거든요" 누가 싱어송라이터 이정범씨의 마음을 흔든 것일까? 누가 싱어송라이터 이정범씨가 음악을 통해 이야기를 하게 한 것일까? 그 누구 덕분에 우리는 감미로운 이정범의 음악을 들을 수 있다. 빠져 들어 _ by 싱어송라이터 이정범 Q. 안녕하세요. 이정범씨! 반갑습니다. 자신 소개 부탁드려요. 안녕하세요 이정범이라고 합니다. 현재 혼자 공연을 하고 있습니.. 더보기
[현장] 오픈 마이크 공연은 시작 이라는 의미와 설렘이라는 가치를 간직하는 공연 지난 화요일 저녁 8시. 합정동 씨클라우드 카페에서는 변함없이 독립 창작자들의 열린 무대, 오픈 마이크 공연이 후끈후끈 뜨거운 열기 속에서 진행됐다. 매주 6명이 공연에 참가 한다. 지난 해까지는 한 달에 2번 신청이 가능했지만, 공연 신청자가 많아지면서 공평하게 기회를 부여하기 위한 카페 쥔장님의 다수를 위한 불가피한 배려! 월 1 회 만 공연 신청이 가능하다. 요즘은 공연 신청 공지가 뜨는 하루 만에 그 달 공연 신청이 마감될 정도로 인기 절정이다. 1월 22일 오픈 마이크 공연의 첫 주자는 싱어송라이터 혜린 양이었다. 그녀의 피아노 연주는 피아노에 대해 잘 모르는 꼴찌가 들어도 수준급 실력이라는 걸 단박에 알 수 있다. 그 정도로 손사위가 현란하다. 오픈 마이크 공연장에서 몇 번 들은 그녀의 노래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