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모짜르트

영화 댄스 타운! 춤추는 장면 하나 없는 암울한 도시이야기 8월 31일 오후 7시. CGV상암에서 화려한 도시 이면에 상처를 안고 소외된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전규환 감독의 독립영화 이 김영진 평론가의 진행으로 관객들과 스페셜 토크시간을 가졌다. 독립영화 은 스페인 그라나다 영화제와 미국 달라스 영화제에서 대상을 수상한 작품이라고 한다. 영화 댄스타운은 한 순간이라도 정신줄을 놓으면 무슨 내용인지 모를 정도로 집중을 요하는 영화다. 관객에게 불친절하다는 생각이 들 수도 있지만, 뻔히 예상할 수 있는 공식에 대입된 상업영화와는 달리 사실에 가깝게, 이를테면 연기인지 실제인지, 배우인지 이웃 주민인지 헷갈린다. 읽기 힘든 두꺼운 책 한 권을 읽은 기분이랄까? 영화읽기에 학습되지 않은 꼴찌에게 댄스타운은 그러했다. (로그인없이도 추천가능! 손가락 버.. 더보기
후덕한 주방장의 현란한 손놀림! 그 옛날 손짜장 7시 30분에 시작하는 음악회에 참석하기 위해 집에서 나선 시간이 오후 5시 30분 경이었는데, 올림픽 대로 정체수준이 명절 연휴 뺨쳤습니다. 서초역 근처 분위기 좋은 식당에서 외식을 할 계획으로 트위터에 서초역 근처 맛집 추천부탁하는다는 트윗까지 남기고 몇 몇 이웃분들께 추천 음식점까지 받은 상황인데, 도로 상황이 저녁식사를 못할 것 같은 불안감을 조성합니다. 다행히 서초구 모짜르트 홀에 도착한 시각은 6시 40분 경. 추천받은 맛집으로 향할 수는 없었고 홀 바로 옆에 위치한 중국집으로 향했습니다. 오랜만에 구경하는 중국집 면 고르는 장면. 후덕한 인상의 주방장 아저씨는 흔쾌히 촬영을 허락하셨습니다. 중국 무술하듯이 손을 휘저으면 면이 가느다랗게 변하는 건 어려서부터 궁금해하던 손기술이었는데요^^ 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