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꼴찌들아! 트위터하고 블로그하자! SNS는 시대의 흐름이다


6월 20일. 트위터 가입한 지 만 2년이 되는 날입니다. 2009년 제이미 박 이라는 분의 세미나 공지를 처음 접하면서 마이크로 블로그라는 140자의 트위터를 처음 알게 되었습니다.

김연아선수의 트위터가 화제가 되면서 IT관련 기사에서 트위터를 소개하는 내용이 잦았던 기억이납니다. 이란의 혁명이 트위터를 통해 전세계적으로 알려지는 것을 보면서 네트워크의 힘을 알았고, 트위터는 감히 혁명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많은 일들을 만들어냈으며, 변화의 중심에 있었다고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 모태가 되는 것이 블로그라고 생각합니다. 


2003년 네이버 블로그를 개설하고, 일상을 기록하는 일기장 형식으로 유지해왔습니다. 얼마 전에야 블로그가 소통의 기술이고, SNS의 어머니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트위터 가입 2주년을 맞아 꼴찌들에게 트위터와 블로그를 운영하며 느꼈던 점을 몇 회에 걸쳐 전하려합니다. 



프롤로그
꼴찌들에게 트위터란? 블로그란?   

2009년 6월 트위터에 처음 가입했던 때에는 twtkr 이라는 한글 트위터 기반이 생기지 않았습니다. 무식한 저는 트위터 초기화면부터 영문으로 이루어져있어서 트위터는 가입부터 모든 것을 영문으로만 사용해야 하는 줄 알고 번역기를 이용해 짧은 단문을 작성했던 기억이 납니다. ㅠ.ㅠ).

트위터가 소통이라고 하는데, 글을 남겨도 답을 주는 사람도 없고, 허공에 혼잣말만 하는 것 같아서 가입만하고 들여다 볼 생각도 하지 않았었죠. 그 후 토픽, 미투데이 와 같은 트위터 유사 사이트에 가입해서 단문 메세지를 통한 소통의 맛을 알아갔습니다.

그리고, 2009년 9월 경부터 다시 트위터를 사용하며 제가 먼저 관심분야의 사람들을 팔로우하며 사진도 업로드하고 이런 저런 정보를 올리다보니 한 두명씩 팔로워가 생기기 시작했습니다. 100여명의 팔로워가 생기고 난 후부터 트위터의 맛을 알아가기 시작했습니다.

2010년 아버지께서 당뇨병으로 병원에 입원하신 적이 있습니다. 그 당시 내과의사가 DM(쪽지)으로 당뇨병 혈당 관리에 관한 조언을 주셨고, 어느 화백께서 사람들에게 초상화를 그려준다는 내용을 보고 초상화를 선물받았습니다. 방 정리를 한다면서 그 동안 읽었던 책을 택배로 보내준다고 해서 책도 선물 받고, 개인 명함이 필요했는데 디자인죠이(www.designjoy.co.kr) 대표님께서 개인 명함을 만들어 주셨습니다.

받은 만큼 돌려줘야겠다는 생각에 제가 가지고 있는 유일한 기술인 촬영 편집을 활용해 어느 소설가의 출판기념회 영상을 제작했고, 무명 힙합가수의 공연장면을 촬영 편집해서 전했습니다. 명함을 만들어주신 대표님 회사에 찾아가 작업하는 모습과 인터뷰를 통해 짧은 영상을 제작해서 유투브에 올렸습니다. 

트위터를 통해 알게 된 사람끼리 자신이 가지고 있는 기술을 통해 협업을 이룰 수 있는 곳이 트위터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얘들아! 트위터 하자~ 블로그 하자~ SNS 하자!!!

한 달에 한 번씩 경기도의 모 고등학교에 학생들을 만나러 갑니다.
지난 주 토요일, 1,2,3 학년 합해서 20명의 학생들과 세번째 만남을 가졌는데요. 지난 4월 처음 만났을 때보다는 많이 친해진 것 같습니다.

이 아이들에게
트위터와 블로그를 알리고 직접 운영하게 하고 싶습니다. 강의를 해 본 경험이 없어서 매 번 아이들을 만날 때마다 2시간을 보내기가 쉽지는 않은데요. 조금씩 벽을 허물고 마음을 열어주는 녀석들이 대견하고 예쁘답니다.

3학년 아이들은 진학을 목표로 하는 아이들도 있고, 일찍 취업을 준비하는 아이들도 있습니다. 이들이 블로그와 트위터를 제대로 사용한다면 학교에서는 알기 힘든 일들과 다양한 사회 선배들을 미리 만나서 틀에 박힌 사고가 아닌 이 아이들이 간직한 끼와 열정을 살려 재미난 이야기들을 만들어 낼 수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지난 달에 이어 10년 뒤 자신에게 보내는 영상편지를 띄우라고 했습니다. 아주 풋풋하고 재밌습니다. (편집이 끝나는대로 블로그 통해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이 아이들이 저를 처음 대했을 때의 서먹함과 어색함이 허물어지고 저와 소통을 하기 시작했듯이, 트위터와 블로그 SNS를 통해 많은 사람들과 다양한 소통을 이루기를 바랍니다. 그래서, 대학에 대한 부담감과 사회에 대한 두려움, 굳이 불안해하지 않아도 될 자신의 미래에 대한 두려움을 없앴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꼴찌가 블로그와 트위터를 통해 두려움을 없애 가듯이...



글을 마치며...


며칠 전 옥상 건물에서 뛰어내린 여고생에 관한 자살 소식을 접했습니다. 트위터와 블로그처럼 인터넷을 기반으로 한 소통창구가 우울증이나 사회적인 소외감을 해소시킬 명확한 해결방안이라고 확신할 수는 없습니다. 다만, 제가 트위터를 통해 만난 동갑내기 친구들을 통해 많은 부분 치유(?)를 했고, 다양한 계층에서 일하는 사람들과의 소통을 통해 직,간접적으로 얻은 혜택을 바탕으로 세상의 꼴찌들에게 SNS를 쉽게 접하는 방법을 정리해볼 까 합니다. 

오늘 글은 꼴찌들에게 전하는 SNS 쉽게 접하기 프롤로그였습니다.   



 



         
                      


 

  • 에버그린 2011.06.20 10:04

    점점 발전하시는 꼴찌님^^

  • Favicon of http://toyvillag.net 라이너스 2011.06.20 10:20

    저도 트위터 시작한지 5개월정도 되가는데
    아직 트윗맹에 가까운듯.ㅎㅎ
    좋은글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Favicon of http://impeter.tistory.com 아이엠피터 2011.06.20 10:27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을 하는 것을 할 수 있다는 사실이 참 좋습니다.
    저도 근처에서 SNS나 블로그 세미나를 무료로 해주는것을
    실천해보려고 생각은 하는데,별로 호응이 없어서 ㅠㅠ

  • Favicon of http://neonastory.tistory.com 네오나 2011.06.20 10:36

    소통을 어려워하는, 소통이 원활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SNS가 소통의 창구가 되길 기대해봅니다.
    그저 일상잡담도 좋고 좋은 글도 좋고 어려움을 호소하는 글일지라도
    많은 이들의 생각을 접하고 어려움을 나누게 되는 게 SNS의 가장 긍정적인 면일 듯합니다.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15

      네오나님께서 아주 정확한 핵심을 전하셨네요. 잡담도 소통이 될 수 있는 곳이 트위터인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tvsline.tistory.com/ 카라 2011.06.20 10:43

    날씨가 많이 더워요~ 더위조심하세요^^
    새로운한주 즐겁게 보내시구요! 이번주도 파이팅^^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15

      항상 많은 분들에게 다이어트 정보 전달하시느라 고생하십니다. 누군가는 분명 큰 덕을 보리라 생각합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 Favicon of http://dagoen.com 다고은 2011.06.20 10:53

    저도 동참하고 싶어요.
    아직 SNS의 소통에 대해 많은 경험은 해보지 않았지만 공익활동을 하시는 분들을 뵈면 정말이지 작은힘이라도 보태드리고 싶었고요. 앞으로 매일 경청하러 오겠습니다.
    아참..디자인죠이님 링크 잘못 걸려있는거 말씀드리고 갈께요. 뒷주소가 잘못되어 있네요.^^

    하여간...응원하며 저도 동참합니다.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14

      디자인죠이 url 지적 너무 고맙습니다. 항상 이리 덜렁대서 문제에요. 저는 아직 전문가 수준이 아니라 사실 알려드릴 자격은 없습니다. 다만, 제가 2년 동안 가입하고 소통해왔던 방식만이라도 전해드리면 초보자들은 쉽게 활용할 수 있지 않을까 싶어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phjsunflower 꽃집아가씨 2011.06.20 11:38

    음... 전 트위터가 없어요......
    스마트폰이 아니라서....ㅠㅠ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13

      ㅎㅎ 꽃씨님 트위터 꼭 스마트폰 아니더라도 컴퓨터 있는 곳에서 하심 되는데... 함께 해요^^

  • Favicon of http://kung2.tistory.com 놀다가쿵해쪄 2011.06.20 12:37

    참 많은 일을 하십니다.....ㅎㅎ

    트위터... 활용을 해야되는데 가입만 해놓고 활용을 못하니....ㅋ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12

      이웃분들은 블로그를 취미로 하시지만, 전 6개월 간 수입없이 블로그에만 매진했으니 사실은 이보다 더 많은 일을 해야만 한다고 생각해요.그래도 부족합니다. ㅠ.ㅠ

  • Favicon of http://ribi.tistory.com 은벼리파파 2011.06.20 13:08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네이버 블로그로 시작해서 티스토리를 운영하기까지....참 많은시간이 흐른것 같아요.
    페이스북, 트위터~ 가입한지는 오래됐는데...아직 뭐가 뭔지 잘 모르겠어요~
    이제부터라도 꼴찌님 블로그에 꼬박고박 들러서 많은걸 배워야 겠습니다.^^

    오랜만에 들러서 주절주절~ 횡설수설 하고 갑니다.ㅋ
    식사는 맛나게 하셨지요??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11

      정말 오랜만이에요. 제가 요즘 계속 현장 다니느라 방문을 잘 못해요. 미안하고 이렇게 방문해주시니 고맙습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aracsi aracsi 2011.06.20 15:14

    그러게요~
    블친이 소개한 다른 블로거가 유럽배낭여행을 옵니다.
    페이스북으로 수시로 연락하고 있고! 오늘 만납니다~캬~
    이게 블로그와 SNS소통의 본보기 아니겠습니까요~음하하~
    제가 가이드 해드리려고요.. 오늘 기차역에 픽업하러 갑니당~^^
    픽업~ 민박예약~ 가이드~ 술친구까지 풀써비스!! 대박이죠?ㅎㅎ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10

      제 원대한 꿈이었는데 이미 누군가 선수치다니...ㅠ.ㅠ
      블로그와 트위터 잘 활용하고 잘 소통하면 큰 일을 낼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yings 설보라 2011.06.20 20:42

    트위터는 작년 3월에 가입을 하고는 처음만 조금 하더니
    안하게 되네요! 열심으로 빠지면 될텐데...
    제가 부족했나봐요. 꼴찌님은 좋은 결과로 많은
    소통과 인연을 만드셨네요~보기 좋은데요!
    저도 다시 트윗을 시작해야겠어요!!^^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09

      사실, 트위터는 무엇인가를 얻었다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모르고 있던 사실을 알게 된다는 것이 중요한 것 같아요. 다음에 정리할 때 차근차근 정리해볼게요. 너무나 오랜만이에요. 반갑습니다.

  • Favicon of https://redtop.tistory.com 더공 2011.06.20 21:35 신고

    바쁠 때 블로그는 못봐도 트위터는 꼬박꼬박 보고 있다죠. ^^
    블친님들 모두 트위터에서도 활발했으면 좋겠어요.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6.20 22:07

      예전 모임때 말씀드렸듯이 블로그와 트위터는 함께 활용해야 할 것 같아요. 오늘이 트위터 가입 2주년. 근데 더공님은 어떻게 그리 많은 팔로워를...ㅎㅎ?

  • Favicon of http://leebok.tistory.com 빨간내복 2011.06.21 02:20

    전 그저 블로그로만....ㅠㅠ FB은 블로그 글을 발행하는 정도로 활용하는데, 점차로 페이스북의 소통이 늘어나고 있네요. 좌우간 대단하십니다. 전 트위터는 엄두도 못내요. ㅠㅠ

  • 익명 2011.06.21 04:53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ww.2sisters.kr/ 두자매이야기 2011.06.21 08:02

    학생들에게 강의도 하시는군여..
    저에게도좀 비법좀 알려주세요..트윗터 활용을 못하고 있습니다..ㅠㅠ

  • Favicon of http://meina0515.tistory.com 장화신은메이나 2011.06.21 10:40

    학생들과 함께하시는 모습, SNS로 소통하시는 모습 멋집니다^^
    저도 트위터 좀 활발히 해야하는데 자꾸 잊고 있네요~;;

  • orchid 2011.06.21 12:23

    함께 가자고 이끌어 주시는 따듯한 꼴찌님~ 꼴찌님 같은 분들이 세상에 많고 많았음 좋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