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현장] 막내 나이 70세, 일하는 즐거움으로 새벽을 여는 어르신들

 

 

 

 

 

오전 4;30분 집에서 출발. 메타포 제작진들과 함께 관악구에 있는 사회적 기업 촬영 현장에 동행했다. 메타포 프로덕션에서는 한 달에 두 편, 사회적 기업에 대한 소개 영상을 제작하고 있다.

메타포 프로덕션에서 제작할 영상은 고령자 일자리 창출 전문 기업이라는 사회적 기업 CSC푸드에 대한 홍보 영상이다.



막내 나이가 70세라는 이곳의 시작은 새벽 5:30분. 하루 200-300개 정도의 도시락을 만들어서 관악구에 있는 복지관으로 배달을 한다.

이른 새벽부터 일하시는 어르신들은 피곤하실 법도한데, 돈도 벌고 일하며 건강도 챙길 수 있으시다며 활기찬 모습이다.



 



75세의 할아버지께서는 한 동안 집에서 쉬고 계시다 이곳에서 일하신지 4년 째. 촬영하는 제작진에게 직접 요리하신 부침개를 입에 넣어주신다. 그 맛이 느낌 있다.



현재 시각 7:20분. 여전히 어르신들의 손은 도기락을 만드시느라 바쁘다. 할머니라는 호칭에 젊은 엄마라 불러달라는 어르신들의 열정에 저절로 겸허해 진다. 젊은 엄마가 배고프지?하며 주신 누룽지! 느낌이고 정이다.